처음 > 휘시낚 아빠 화보조행기 >  장소 :  장호원 큰골낚시공원[ 2004.3.5일~3.7일]

 

 

 

 

[장호원 큰골낚시공원]

 

 

 

 

 

낚시와 인생...그리고 가족.

 

 

 

 

 

어느덧 세월이 이렇게 흘렀나 생각하며 지난날을  아쉬움으로 되새겨봅니다.

 

 

 

 

 

아... 내가 좀더 다르게 이렇게 살았으면 회고의 자화상을 그려봅니다..

 

 

 

 

 

가족과,,아빠라는 대명사... 우리는..아빠라는 필연의 직분을 혼자 힘들다 하여..혼자 외로운 고행이라 하여.

 

 

 

 

 

가족이라는 테두리를 어쩔 수 없다는 자위로 치부 해서는 아니된다 합니다. ,,

 

 

 

 

 

 가족들은 아빠가 하늘이자 기둥입니다..눈만뜨면..아빠고..자랑스런 남편인것입니다.

 

 

 

 

 

 저녁 퇴근 때가 되면 "아빠 몇시에 오세요" "당신이 좋하는 김치찌개 돼지고기 송송쓰러서 맛있게 해놨어요.

 

 

 

 

 

"여보 일찍 들어오세요.."..아이들은 "아빠 들어 오실 때 "치킨"한 마리 사오세요"..

 

 

 

 

 

이 모든것이...아름다운 순수한 가족 행복입니다.

 

 

 

 

 

 

 

 

 호반의 공원 처럼 ,,아늑해 보이는 제방 큰골낚시공원

 

 

 

 

사나이 우는마음..갈대의 순정

 

 

 

 

 

자기야,,,우리 큰골에서 살까!!

 

 

 

 

 

나무 가지에도..이제 봄이 오겠지요.

 

 

 

 

 

낚시 ..여가 휴식..세월..

 

 

 

 

 붕어야...놀자..잠시후 인사와 ..잘가~ 안녕

 

 

 

 

큰골~낚시공원은..한가족 쉼터입니다^^"나물 캐네요..

 

 

 

 

큰골은 ...낚시여행 하기 편안곳,,소음이 전혀 없는곳!!

 

 

 

 

큰골에 오시면 ,,더 따뜻한 봄을 만날 수 있습니다.

 

 

 

 

큰골은...추억이 소록소록 묻어나는 낚시터입니다..

 

 

 

 

그윽한 ..~~커피향이 있는,,,큰골 입니다..

 

 

 

 

 

이제 우리들은 ...낚시를 바로 가족이라 합니다.

 

 

 

 

 

그것은 바로 낚시에 인생 그리고 진정한 취미 레저 문화 행복과 웃음이 있습니다.

 

 

 

 

 

그래서 아빠붕어는 ....가족입니다.

 

 

 

 

 

순수히 한인생속에 낚시 취미로인한 모든 "緣(연)" 소중히 사랑하며 삶을 살아갑니다.

 

 

 

 

 

지금과..훗날..아빠붕어가 가족 위주의 낚시문화로 "아빠붕어"로 남고저 합니다.

 

 

 

 

 

아빠붕어는 기존... 고정관념의 낚시싸이트 개념을 진정하고 순수한 차별화 싸이트로 이쁜 집을 지을것입니다.

 

 

 

 

 

이번 큰골 아빠실시간 "붕어천국팀"조행이 아름다운 큰골 낚시공원 봄나들이 스케치였습니다..

 

 

 

 

 

[종합취재]

 

 

 

 

 

:장소:충북음성 장호원/큰골낚시공원

 

 

 

 

 

:일자:2004.3.5~3,7(2박3일)

 

 

 

 

 

:날씨:맑음.

 

 

 

 

 

:조황: 대체적으로 양호.

 

 

 

 

 

:인원:붕어천국팀/실시간..백이십조사님 동행출조,

 

 

 

 

 

:취재/실시간붕어천국팀:아빠웹진기자 :낚어 .*편집:낚시웹진아빠붕어

 

 

{자료실을 다 보셨으면 본 브라우저를 닫으십시요}

 

 

 

 

 

 http://www.fishnak.co.kr    E-MAIL : fishnak@fishnak.co.kr

 

 

 

 

 

휘시낚     [아빠붕어] 취재 : 낚어

 

 

 

 

 

 

 

 

 

 

 

 

휘시낚  [456 - 931] 경기도 안성시 양성면 동학리 629    아빠붕어
[fishnak@fishnak.co.kr]  [H.P:011-356-8754]
Copyright ⓒ  2002   휘시낚    아빠붕어   All Rights Reserved